상단여백
기사 (전체 515건)
“평등하게 밥 먹을 권리 되찾겠다”
“돈 없어서 밥값 내달라는 거 아닙니다. 우리가 낸 세금의 권리를 찾자는 겁니다.”14일 오전 장승포초등학교 돌봄교실에 학부모 9명이 ...
조행성 기자  |  2015-04-16 19:00
라인
“우리 아이들 눈치 안 보고 밥 먹게 해주세요”
경상남도의 학교무상급식 지원 중단에 성난 거제 학부모들이 본격적으로 아이들 밥그릇 지키기에 나섰다. 학부모들이 자발적으로 만든 ‘무상급...
조행성 기자  |  2015-04-10 18:22
라인
솟구치고 굽이치는 기세가 용을 닮다
학동 몽돌해변 남쪽 끝자락 갯바위를 ‘용바위’라 부른다. 학동 주민에게 물어보니 바다로 툭 튀어나온 모습이 용 대가리 같다고 해서 부르...
조행성 기자  |  2015-04-10 18:00
라인
"우리 아이들 눈치 안보고 밥 먹게 해주세요"
경상남도의 학교무상급식 지원 중단에 거제지역 학부모들이 본격적으로 반대 움직임에 나섰다. 지역 초·중학교 학부모와 시민단체 등 70여 ...
조행성 기자  |  2015-04-06 19:10
라인
“봉사하기 딱! 좋은 나이입니다”
앙상했던 나뭇가지는 벚꽃이 흐드러지고, 흙먼지 날리던 논밭은 이름 모를 새싹들로 생기가 돈다. 바야흐로 만물이 소생(蘇生)하는 ‘봄’이...
조행성 기자  |  2015-04-02 16:31
라인
고향 떠난 자리에 벚꽃이 가득 피어
4월이다. 매년 이맘때면 전국은 벚꽃에 흠뻑 취한다. 언제부터인지 개나리, 진달래, 철쭉 등 키 작은 봄꽃들을 제치고 벚나무가 ‘봄의 ...
조행성 기자  |  2015-04-02 16:25
라인
할매 잃고 홀로 남은 할배나무
인간 영역의 확장은 자연의 동식물에 침략이나 다름없다. 산을 깎고 바다를 메우면서 이들의 서식지를 좁혀가기 때문이다.이런 맥락에서 참 ...
조행성 기자  |  2015-03-26 17:46
라인
거제면 건설폐기물 처리장 설치 ‘부적합’
민간사업자가 거제면 귀목정마을 일원에 추진하려던 건설폐기물 처리사업이 지난 25일 거제시로부터 ‘부적합’ 판정을 받았다. 시는 “대형 ...
조행성 기자  |  2015-03-26 17:34
라인
절개와 굳은 약속의 상징, 외간 동백나무
거제면 외간리에 경상남도 기념물 111호 동백나무가 있다. 거제시에는 나무 관련 시도기념물이 외간 동백을 비롯해 제95호 장승포 덕포리...
조행성 기자  |  2015-03-23 09:44
라인
상문동 신우2차 앞, 신호기 설치 해주오
상문동 신우스위트빌 2차 아파트(이하 신우2차) 진출입로에 신호기가 필요하다는 여론이 일고 있다. 왕복4차로인 거제중앙로(지방도 101...
조행성 기자  |  2015-03-19 17:58
라인
애정으로 살아난 방하마을 팽나무
아프리카에 ‘노인 한 명의 죽음은 도서관 하나가 불타는 것과 같다’라는 속담이 있다. 한평생 체득한 경험과 지혜를 높이 평가하는 말이다...
조행성 기자  |  2015-03-13 09:18
라인
하나 남은 분교, '소중한 입학'
동부초등학교(교장 노순영) 율포분교는 지난 2일 교내 병설유치원에서 입학식을 치렀다.올해는 동부면 율포마을 박단비 양과 남부면 탑포마을...
조행성 기자  |  2015-03-06 17:31
라인
충절·효자·열녀의 마을, 산촌 팽나무
동부면에서 거제면을 넘어가기 직전, 혹은 거제면에서 동부면으로 넘어가자마자 그 길목에 팽나무 한 그루가 서 있다.정확히는 지방도 101...
조행성 기자  |  2015-03-06 17:24
라인
구조라 춘당매, 일본신사와 관련없다.
제6회 ‘섬을 사랑한 나무 이야기’는 지난호에 다룬 춘당매와 관련해 ‘바로잡습니다’와 거제에코투어 김영춘 대표의 사과문으로 대신합니다.본지는 지난 2월 13일자로 발행한 제724호 신문에서 ‘섬을 사랑한 나무 이야기...
조행성 기자  |  2015-02-27 09:54
라인
춘당매가 지기 전에 오세요
전국에서 가장 유명한 거제 나무를 꼽으라면 일운면 구조라초등학교의 ‘춘당매(春堂梅)’가 빠질 수 없다.춘당매는 대한민국에서 제일 먼저 ...
조행성 기자  |  2015-02-16 09:50
라인
팽나무 아래서 피어난 대금마을 이야기
옛날을 이야기할 때 괜스레 말이 많아진다. 세월에 짓눌려 문드러진 기억을 말이라도 이어붙여 붙잡으려는 그리움이 아닐까. 과거와 현재를 ...
조행성 기자  |  2015-02-06 16:44
라인
'김 현령재' 길목지기 100살 팽나무
세 번째 나무-김 현령재 팽나무섬을 사랑한 나무 이야기 세 번째 주인공은 거제시 종합운동장 팽나무다. 시 노거수 현황 자료 첫 줄에 있...
조행성 기자  |  2015-01-30 17:16
라인
거제 1호 천연기념물을 기억하라
하청면사무소 앞 하청리 666번지에 볼품없는 정자수 두 그루가 있다. 큰 나무는 흉고(胸高 사람의 가슴높이) 둘레를 줄자로 재어보니 약...
조행성 기자  |  2015-01-23 17:05
라인
[화보]1000 펭귄, 겨울바다 녹였다
제11회 국제펭귄수영축체가 17일 덕포 해수욕장에서 열렸다. 행사 주최측 추산 3500여명이 몰려 대성황을 이뤘으며, 내·외국인 900...
조행성 기자  |  2015-01-17 17:54
라인
노을 머금은 명사 해송
거제도는 한반도 남쪽 바다에 솟은 섬이라 동·서 막힘이 없어 일출 일몰을 감상하기 좋다. 특히 남부면 명사 해수욕장은 노을이 아름답기로...
조행성 기자  |  2015-01-15 18:23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